지진편 - 1. 「평소의 마음가짐이 중요합니다」 | 외국인 유학생을 위한 위기관리강좌 | 유학 정보 사이트JPSS

> > > > 「평소의 마음가짐이 중요합니다」

외국인 유학생을 위한 위기관리강좌

「평소의 마음가짐이 중요합니다」

2011년 3월 11일 오후 2시46분, 이와테현(岩手県) 앞바다에서부터 미야기현(宮城県) 앞바다까지의 해저를 진원지로 하는 매그니튜드9.0(최대진도7)의 대규모 지진이 발생하여 도호쿠지방을 비롯한 일본 동쪽에 큰 피해를 가져왔습니다. 약 40만 가구의 건물이 무너지고, 쓰나미와 산사태 등에 의해18,524명이 사망, 40만 명 이상이 피난했습니다.

2004년 니이가타현(新潟県)에서도 큰 지진이 있었고, 그 때 재해를 입은 외국인 유학생도 많이 있었습니다. 당시 재해를 입은 그들의 인터뷰에서 무엇을 느낄 수 있을까요?

말레이시아 학생(당시, 나가오카기술과학대학 4학년)

「(지진에 대한 지식은 가지고 있었느냐는 질문에 대해서)지진이 났을 때 책상 밑으로 들어가야 한다는 것은 TV에서 본 적이 있습니다. 공황 상태가 되어버려서, 메뉴얼이 있어도 그대로 하지는 못했을 거 같아요.」

태국 학생(당시, 나가오카기술과학대학 4학년 )

「정말 그 순간에는 공황 상태였다고 생각합니다. 계속 흔들려 몇 시간동안 안심할 수 없는 상태였습니다. 몸은 무사했지만, 정신적인 불안은 아직도 없어지지 않아요.」

중국 학생(당시, 나가오카대학 3학년)

「눈 앞의 컵이나 접시가 계속 떨어져서, 처음에는 무슨 일이 생겼는지 몰랐었어요. 아무도 없었기 때문에 여자 스탭 세명이 서로 끌어안고 소리 지르면서 주저앉아 버렸어요.」「지금 저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조언입니다. 갑자기 지진이 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 지에 대한 지식이 전혀 없어서, 지금도 무섭습니다. 」

(인터뷰 기사:월간 '아시아의 친구' 2004년12월호에서)

PageTop

학생들이 한결같이 말하고 있는 것은 그 순간 공황 상태가 되어 버렸다는 것입니다. 지진 대국에 살고 있는 일본인은 초등학교 때부터 학교에서 반드시 1년에 몇 차례씩 '재난방지훈련'을 실시하고 있고, 어렸을 때부터 크고 작은 지진을 여러 번 경험했기 때문에 방이 갑자기 흔들리면 '지진인가?'라고 생각하게 됩니다. 그리고 진짜 지진일 경우에는 '빨리 가스를 끊고 문을 열어야 해'라고 반사적으로 생각하게 됩니다.

그러나 지진이 좀처럼 발생하지 않는 나라에서 온 외국인인 경우에는 「흔들! → 지진인가!」라는 발상까지 금방 연결되지 못하기 때문에, 위의 학생들이 경험한 것처럼 공황상태가 되는 것이 아닐까요? 중국인 학생처럼 그 순간 공황 상태가 되어 아무것도 하지 못하고 그 자리에 주저앉아 버렸는데, 그 때 만약 주변에 불이 났다면, 만약 물건이 떨어졌다면..이처럼 만약을 생각하면 무서워집니다.

지식으로서 알고 있는 재난방지 메뉴얼도 냉정한 판단력이 없는 상태에서는 무의미합니다. 그렇다면 그 순간 어느 정도의 공황 상태가 되는 것은 어쩔 수 없다고 하더라도, 어떻게 하면 조금이라도 냉정을 잃지 않을 수 있을까요?

PageTop

그것은 평소에 지진을 접해 보는 것입니다. 여기서 '접해 본다'라는 말은 일상생활에서 항상 지진의 존재를 잊어버리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필요 이상으로 두려워할 필요는 없습니다. 지진은 어떤 상태이고, 만약 일어나면 어떻게 해야 할까 하는지에 대해 지식이 아닌 체험으로 몸에 익혀 두면 좋습니다.

그럼, 지진을 접해 보기 위해서는 구체적으로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지진을 체험해 봅시다.

전국에는 재난방지센터나 재난방지회관이 있어, 지진 체험코너나 소화 체험코너 등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그 곳에서는 실제로 지진을 체험할 수 있고 소화기를 사용하여 불을 끄는 체험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인공호흡, 심장 마사지 강습도 받을 수 있습니다.

일 년에 몇 번 정도는 이러한 시설에 견학하러 갑시다. 그래서 실제로 몸으로 느끼고 실물을 만져보는 것을 통해, 평소에 익숙해지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예를 들면, 도쿄도에는 다음과 같은 재난방지센터, 재난방지회관이 있습니다.

이케부쿠로 재난방지회관
지진코너 진도7까지의 지진 흔들림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연기코너 자욱한 연기 속에서 출구를 찾아 피난하는 것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소화코너 대형 스크린에 비추어지는 불을 꺼 보는 소화활동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구급코너 인공호흡이나 심장마사지 등을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아기를 상대로 한 응급처치도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장소 도쿄도 토시마구 니시이케부쿠로 2-37-8
개관시간 오전9시부터 오후5시
휴관일 화요일,제3수요일(국경일 경우에는 다음날 휴관),
연말연시 (12월 28일부터 1월 4일)
입관료 무료
문의 전화03-3590-6565
홈페이지 http://www.tfd.metro.tokyo.jp/hp-ikbskan/index.html

이외에도 다음과 같은 시설이 있습니다.

재난방지훈련, 재난방지 팜플렛

지진이 났을 때, 당황하지 않기 위해서는 평소부터 재난방지훈련에 참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학교나 직장에서 하고 있는 재난방지훈련에 적극적으로 참가합시다.

또한, 전국적으로 재난방지에 관련된 팜플렛, DVD 등을 만들고 있습니다. 각 지역이나 국제교류협회 등에서 배포하고 있고 인터넷으로도 공개하고 있으므로, 구하셔서 읽어 보도록 합시다.

인터넷으로 볼 수 있는 팜플렛
도쿄도 「외국인 여행자를 위한 재난방지 팜플렛」
도쿄도 하치오지시 「재난방지가이드 외국어판」
미야자키현 「외국인을 위한 재난방지 팜플렛」
외국인을 위한 재난방지 DVD「지진!!어떻게 하지・・・」입니다.
문의는 도쿄 생활문화국 도민생활부 관리법인과로 하십시오. 전화03-5388-3156

막상 지진이 났을 때에 당황해 버린다면 매뉴얼도 재난방지 지식도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행동하기 위해서 평소에 재난방지 감각을 길러두어 항상 위기의식을 높여 두도록 합시다.

다음 번에는 실제로 지진을 당했을 때에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설명하도록 하겠습니다.

PageTop

  Index Page  |  Next >>

지역(토도후켄)으로 유학지를 찾기

[홋카이도・도호쿠에 있는 유학지를 찾기]

| 홋카이도 | 아오모리현 | 이와테현 | 미야기현 | 아키타현 | 야마가타현 | 후쿠시마현 |

[간토・조신에쓰에 있는 유학지를 찾기]

| 이바라키현 | 도치기현 | 군마현 | 사이타마현 | 지바현 | 도쿄도 | 가나가와현 | 야마나시현 |
| 나가노현
| 니가타현 |

[도카이・호쿠리쿠에 있는 유학지를 찾기]

| 기후현 | 시즈오카현 | 아이치현 | 미에현 | 도야마현 | 이시카와현 | 후쿠이현 |

[긴키에 있는 유학지를 찾기]

| 시가현 | 교토부 | 오사카부 | 효고현 | 나라현 | 와카야마현 |

[주고쿠・시코쿠에 있는 유학지를 찾기]

| 돗토리현 | 시마네현 | 오카야마현 | 히로시마현 | 야마구치현 | 도쿠시마현 | 가가와현 |
| 에히메현
| 고치현 |

[규슈・오키나와에 있는 유학지를 찾기]

| 후쿠오카현 | 사가현 | 나가사키현 | 구마모토현 | 오이타현 | 미야자키현 |
| 가고시마현
| 오키나와현 |

학문분야로 유학지를 찾기

[문과계학문을 배울 수 있는 유학지를 찾기]

| 문학 | 어학 | 법학 | 경제・경영・상학 | 사회학 |
| 국제관계학
|

[이과계학문을 배울 수 있는 유학지를 찾기]

| 간호・보건학 | 의・치학 | 약학 | 이학 |
| 공학
| 농・수산학 |

[문・이과계학문을 배울 수 있는 유학지를 찾기]

| 교원양성・교육학 | 생활과학 | 예술학 | 종합과학 |

【언어 선택】

| 日本語 | English | 中文(简体字) | 中文(繁體字) | Tiếng Việt | Bahasa Indonesia | ภาษาไทย |

사이트 운영자
당 사이트는 (공재)아시아학생문화협회와 (주)베네세코퍼레이션이 공동운영하고 있습니다.
공익재단법인 아시아학생문화협회 국제교육지원사업부 〒113-8642 도쿄도 분쿄쿠 혼코마고메 2-12-13

Copyright(C) 1999-2016 The Asian Students Cultural Association & Benesse Corporation. All Right Reserved.

질의 사항